상단여백
HOME News KBL
김승기 감독 “피터슨, 시간 지날수록 점점 나아질 것”

[루키=고양, 박상혁 기자] KGC인삼공사가 양희종-오세근의 공백에도 불구하고 2연승을 달렸다.

안양 KGC인삼공사는 14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81-74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KGC인삼공사는 2연승의 상승세를 타며 7승 6패가 됐다.

김승기 감독은 “선수들이 시작부터 잘해줬다. (오)세근이나 (양)희종이가 없는 가운데 하고자 하는 마음이 컸다. 수비에서 잘못된 부분이 나왔지만 전체적으로 선수들이 열심히 해줘서 이긴 것 같다”고 총평했다.

이날 23득점 5리바운드로 활약한 큐제이 피터슨에 대해서는 “적응이 좀 빠른 것 아닌가 생각한다. (키퍼) 사익스 만큼의 활약은 좀 더 두고 봐야할 것 같다. 사익스만큼은 아니더라도 비슷하게 할 것이라 생각하고 데리고 왔으니까. 오늘 경기를 잘했는데 고쳐야할 부분도 나왔지만 고치면 좋아질 것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사진 = KBL 제공

박상혁 기자  jumper@thebasket.kr

<저작권자 © ROOKI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