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KBL
삼성, 내부 FA 이관희, 장민국, 김동욱과 재계약

[루키=이동환 기자] 삼성이 3명의 내부 FA와 계약을 마쳤다.

서울 삼성 썬더스 농구단은 13일 이관희, 장민국, 김동욱과 재계약에 합의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지난 시즌 올스타에도 선발됐던 이관희는 계약 기간 1년에 보수 총액 3억 5천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천기범이 자리를 비운 삼성 가드진을 계속 이끌어갈 전망이다.

데뷔 이래 최고의 시즌을 보낸 장신 포워드 장민국 역시 몇몇 팀들의 관심에도 불구하고 삼성 잔류를 택했다. 계약 기간은 3년, 보수 총액은 3억 5천만원이다.

베테랑 포워드 김동욱도 삼성 유니폼을 계속 입게 됐다. 뛰어난 경기 운영 능력을 갖춘 '포인트포워드' 김동욱은 계약 기간 1년, 보수 총액 1억 5천만원에 삼성과 재계약했다.

한편, 문태영은 삼성과 재계약이 불발됐다.

사진 제공 = KBL

이동환 기자  ldh2305@rookie.co.kr

<저작권자 © ROOKI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