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NBA/해외
‘해리스 26점’ 필라델피아, 4연승 질주

[루키=강성식 기자] 필라델피아가 유타를 꺾고 4연승을 질주했다.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는 3일(이하 한국시간) 필라델피아 웰스 파고 센터에서 열린 2019-2020 NBA 정규시즌 유타 재즈와의 경기에서 103-94로 승리했다. 필라델피아는 이날 승리로 4연승을 질주하며 15승(6패)째를 거뒀다. 유타는 12승 9패가 됐다.  

필라델피아는 토바이어스 해리스가 26득점 9리바운드를 기록하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알 호포드 역시 17득점 8리바운드를 올리며 힘을 보탰다. 

유타는 루디 고베어가 27득점 12리바운드를 기록했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 못했다.

필라델피아는 경기 초반 알 호포드와 조엘 엠비드의 득점으로 앞서나갔다. 이후 엠비드의 덩크 득점이 나온 필라델피아는 격차를 벌려나갔다. 2쿼터 들어 선수들의 고른 득점이 나온 필라델피아는 분위기를 휘어잡았다. 쿼터 중반에 벤 시몬스가 득점포를 가동한 필라델피아는 49-27로 달아났다. 필라델피아는 쿼터 후반, 마티스 타이불의 3점이 터지며 60-42로 전반을 마무리했다.  

3쿼터 초반 필라델피아는 엠비드의 연속 득점에 이어 시몬스의 득점까지 더해지며 리드를 이어갔다. 이후 필라델피아는 조 잉글스에게 실점했지만, 마이크 스캇의 3점이 나오며 차이를 유지했다.

4쿼터 들어 잉글스와 루디 고베어에게 득점을 내준 필라델피아는 추격을 당했다. 쿼터 후반에 고베어를 제어하지 못한 필라델피아는 잉글스에게 3점까지 내주며 99-92까지 쫓겼다. 그러나 경기 종료 41.3초를 남기고 제임스 에니스와 엠비드가 잇따라 자유투 득점을 올린 필라델피아는 103-94로 도망가며 승기를 잡았다.  

사진 제공 = 로이터/뉴스1

강성식 기자  rkdtjdtlr94@naver.com

<저작권자 © ROOKI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