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KBL
“유난히 빨리 지나간 시즌” SK 문경은 감독이 밝힌 다음 시즌 과제는?

[루키=서울, 원석연 기자] “기량도 물론 중요하지만, 코트 위에서 기량을 뽐낼 수 있는 건강함과 단단함이 먼저.”

서울 SK 나이츠는 15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서울 삼성 썬더스와 경기에서 94-79로 승리했다. 

“올 시즌은 유난히 빨리 지나갔다”고 운을 뗀 문경은 SK 감독은 “한 시즌 동안 이기기 위해 연구도 많이 하고, 노력도 많이 했다. 그러나 성과를 올리지 못하고 선택만 하다 끝나버린 시즌이었다”고 말했다. 

문 감독은 “이번 시즌은 팬분들께 드릴 말씀이 없다. 그저 죄송하다. 다음 시즌, 단단하고 건강한 팀으로 다시 돌아오겠다. 선수들의 기량도 물론 중요하지만, 코트 위에서 기량을 뽐낼 수 있는 건강함과 단단함이 먼저라는 것을 깨달았다”고 덧붙였다.

그는 “팬분들께 6라운드 5승 이상하겠다고 약속드렸다. 오늘 이겨서 (6라운드) 4승 3패가 됐다. 내일 모레 KT전에서 이기면 5승이 된다. 마지막 경기까지 잡으면 6승이다. 끝까지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사진 = KBL 제공

원석연 기자  hiro3937@rookie.co.kr

<저작권자 © ROOKI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