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WKBL
안덕수 감독, “외곽 공격-제공권, 살아나서 긍정적”

[루키=청주, 최기창 기자] “후반기 첫 경기에서 외곽 공격이 살아났다. 리바운드 다툼에서도 앞섰다.”

청주 KB스타즈는 11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8-2019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부천 KEB하나은행과의 경기에서 78-72로 이겼다.

5연승에 성공한 2위 KB스타즈는 14승 5패가 됐다. 선두 우리은행과의 차이도 두 경기로 좁혔다. 

안덕수 감독은 “후반기 첫 경기에서 외곽 공격이 살아났고, 리바운드 싸움에서도 앞섰던 것이 긍정적”이라고 경기를 돌아봤다. 또한 “후반 중요할 때 리바운드를 빼앗겨 실점을 내준 것은 아쉽지만, 선수들이 마지막까지 해줬다. 고맙다”고 덧붙였다. 

KB스타즈는 이날 6개의 3점슛에 성공했다. 전반기 막판 외곽슛이 터지지 않아 고민했던 KB스타즈는 이날 결정적인 순간에 외곽슛으로 경기를 풀었다. 

안 감독은 “외곽에서 움직임을 강조했다. 슛이 들어가지 않더라도 쏘라고 강조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아직 성공률이 높지는 않다. 4쿼터에 더 들어가야 한다. 자신감을 가지고 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B스타즈는 이날 주장 강아정이 맹활약했다. 강아정은 18점 6어시스트 5스틸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안덕수 감독은 “부상에서 돌아온 (강)아정이가 지난 경기보다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아정이는 믿음이 있는 선수다. 팀의 주축이고, 주장이다. 선수들에게 많은 도움과 안정감을 준다. 이런 부분에서 좋은 활력소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30점 12리바운드 4스틸로 맹활약한 카일라 쏜튼에 관해서는 “쏜튼에게 오픈 찬스를 만들어 줄 수 있도록 주문했다. 앞으로 많은 움직임으로 더욱더 좋은 슛 찬스를 만들 수 있게끔 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 이현수 기자 stephen_hsl@naver.com
 

최기창 기자  mobydic@rookie.co.kr

<저작권자 © ROOKI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