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KBL
KGC, 2017-18시즌 KBL 프로농구 타이틀스폰서 맡는다

[루키=김영현 기자] KGC인삼공사가 2017-2018시즌 KBL 프로농구 타이틀스폰서를 맡게 됐다.

KBL(한국농구연맹)은 11일 "2017-18시즌 KBL 프로농구 타이틀스폰서는 KGC로 결정됐다"고 밝혔다. 리그 출범 이후 처음으로 타이틀스폰서를 맡게 된 KGC는 대회 공식 명칭을 포함해 KBL 10개 구단 경기장 내 광고 권한과 기타 인쇄물, 제작물 등에 한국인삼공사 브랜드를 게재하는 권리를 갖게 됐다.

올 시즌 프로농구 공식 대회명은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이며 KBL과 KGC는 국내 프로농구 발전과 흥행을 위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공동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KGC는 세계 최고 품질의 고려삼을 이어가는 대한민국 대표 인삼 종주 기업이자 글로벌 종합건강기업으로 인류의 건강과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건강한 문화 조성의 일환으로 프로농구, 프로배구, 탁구, 배드민턴 등 스포츠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특히 안양 KGC인삼공사 프로농구단 운영, 2017 홍이장군배 유소년클럽 농구대회, 2017 정관장 동아시아 챔피언스컵 대회 후원 등 스포츠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는 오는 10월 14일(토) 안양체육관에서 지난 시즌 플레이오프 우승팀 안양 KGC 인삼공사와 준우승팀 서울 삼성의 공식 개막전을 시작으로 6개월간의 대장정에 들어간다.

사진 = KBL 제공

김영현 기자  kimdunk@thebasket.kr

<저작권자 © ROOKI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