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아마/일반
[17 APUBC] ‘문성곤 맹활약’ 한국, 필리핀 꺾고 대회 첫 승

[루키=서울, 이학철 기자] 문성곤이 공수에서 중심을 잡은 한국이 필리핀의 반격을 저지하고 대회 첫 승을 거뒀다. 

대한민국 유니버시아드 대표팀은 13일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계속된 2017 아시아-퍼시픽 대학농구 챌린지 필리핀과의 경기에서 85-82로 이겼다. 대회 2연패를 기록 중이던 한국은 귀중한 첫 승을 거두게 되었다. 

경기 초반 한국은 강상재와 박지훈의 활약으로 앞서갔지만 곧바로 3점슛을 허용해 동점을 내줬다. 이후 좀처럼 득점을 추가하지 못하며 답답한 양상을 이어가던 한국은 종료 2분여 전 한희원의 자유투로 다시 리드를 잡았다. 이어진 시소게임을 잘 버텨낸 한국은 종료 직전 한희원의 3점슛이 터지며 1쿼터를 15-12로 앞섰다. 

박진철의 골밑슛으로 2쿼터를 시작한 한국은 한희원의 3점슛과 강상재의 중거리슛이 연달아 림을 가르며 달아났다. 이후 한국은 변준형과 박정현이 연이어 3점 플레이를 성공해 두 자릿수로 차이를 벌렸다.  

한국이 계속해서 달아나자 필리핀은 3점슛으로 맞섰다. 한국은 두 자릿수 격차를 유지하며 이를 적절히 차단하는 듯 했으나 쿼터 막판 연속 9실점하며 흔들렸다. 결국 한국은 38-34로 추격당한 채 2쿼터를 마쳤다. 

한국은 3쿼터 초반 박정현의 골밑슛과 문성곤의 3점슛으로 격차를 유지했다. 쿼터 중반 퍼디난드 크리솔로고 라비나를 중심으로 한 필리핀의 반격에 쫓기기도 했지만 문성곤이 연이어 3점슛을 꽂으며 한국의 리드를 지켜냈다.

그러나 한국은 쿼터 막판 3개의 3점슛을 연달아 허용해 다시 흔들렸다. 그나마 필리핀의 마지막 공격을 막아내는데 성공한 한국은 59-57의 우위를 유지했다. 

4쿼터에도 한국은 불안한 리드를 이어갔지만 동점이나 역전은 허용하지 않았다. 끈질기게 버티던 한국은 쿼터 중반 김낙현의 3점슛 2방으로 격차를 벌렸다. 필리핀의 풀-코트 프레스 수비 역시 어렵지 않게 뚫어낸 한국은 종료 3분여를 남기고 11점차로 달아나는데 성공했다. 

그러나 한국은 종료 14초를 남기고 필리핀의 반격에 다시 2점차까지 쫓기며 위기를 맞았다. 이어 문성곤이 자유투 1개를 놓치며 동점 위기에 놓인 한국은 다행히 필리핀의 마지막 공격을 저지하며 최종 85-82의 승리를 거뒀다. 

사진=대한민국농구협회 제공

이학철 기자  moonwalker90@thebasket.kr

<저작권자 © ROOKI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학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